Flash Menu

회원가입 비번분실



공지사항






이슈브리핑






계간광장






광장리포트






기획연구



이 한권의 책






게시판 최신 글






유익한 링크







작성자 연상달인
작성일 2011-06-10 (금) 17:30
ㆍ추천: 0  ㆍ조회: 1355      
IP: 119.xxx.241
유머 국사암기법 60
 



51. 연습하지 않으면 기억력은 줄어든다



*성왕(대화여) 

   여자와 대화할 때 성적 호기심.



*5경 15부 62주의 지방제도 완비-선왕(대인수)

   너무 선해서 6 . 25를 당했다. 6 . 25 때 나라를 인수하려고 침략.



*말갈족 복속, 소고구려 병합-선왕(대인수)

   말을(말) 갈아타고(갈) 선한(선) 사람 편에 섰다. 소고구려도 인수.

   

*애왕 때 발해 멸망

   아, 슬프다! 슬플 애.

  

*발해는 926년에 멸망

   통닭구이(92)를 육수물에(6) 삶아 발을(발) 쭉쭉 찢어.



*발해는 거란족의 침입으로 멸망

   거(거), 발칙한(발) 노ㅁ 땜에 일이 안 돼, 망했어!



[연상기억법] 

*영화 ‘뜨거운 것이 좋아’-1959년 작

   뜨거운 것 먹다가 입이 오구(59)라 졌다.



*선종9산 전래-선덕여왕 때

   선하게 태어났으나 종살이 하듯, 아홉 고개 아홉 산(9산)을 넘어 여왕으로!



*한글을 공식문자로 채택한 인도네시아의 소수민족-찌아찌아족

   아찌아찌, 글 가르쳐 줘.



*틱낫한은 베트남 승려

   위기 때 탁(틱) 나타난(낫한) 정의의 사자 배트맨!



52. 연상기억은 뇌를 활성화하는 가장 좋은 연습



*학보 . 흑창 설치-태조

   조태(조) 많이 해서 태학(태). 학생(학) 얼굴이 흑빛(흑).



*비보사찰 건립-태조

   조태 많이 해서 태학 당하더니 바ㅂ가 됐어.



*만부교 사건-태조 때

   조태 많이 해서 태학. 만에(만) 하나 부모님을(부) 교육청에(교) 나오라면 알아서 해!



*만부교 사건과 관련이 있는 나라-거란

   만에 하나 부모님을 교육청에.... 거(거), 난처한데(란).



*숙 설치-태조

   조태 많이 해서 태학. 집 나와 하숙집(숙) 전전.



*개태사 창건-태조

   조태 많이 해서 태학. 개ㅈ식(개), 태만(태) 하더니....



[연상기억법. 시인]

*외인촌 . 와사등-김광균

   외인촌에서 광견병 균이 묻혀온다. 수은등 와사등에 죽은 균들이 와글와글.



*추일서정-김광균

   광견병(신종플루)! 추위타서 일정을 서둘러 정리하고 귀국.



*은수저-김광균

   은수저로 광견병균 검사.



*성북동 비둘기-김광섭

   비둘기의 개체수가 많아 퇴출 위기. 광장에서 비둘기가 사라지면 섭섭.



53. 기억은 사용함에 따라 더욱 확실해진다



*왕자들과 외척들 사이에 왕위쟁탈전 치열-혜종 때

   헤일(혜) 수 없이 수많은 종자들의(종) 싸움.



*왕규의 난을 왕식렴이 평정-혜종 때

   헤일 수 없이 수많은 종자들의 난을 평정하자 왕이(왕) 식사대접(식).

   

*광군사 . 광학보 설치-정종

   정종을 마셨더니 얼굴에서 광이 난다.



*재단 ‘경보’ 설치-정종

   정종을 마시니 경보 걸음.



*서경으로 천도 계획하였으나 실패-정종

   정종을 많이 마시고 비틀비틀, 실패.



*백관의 공복 제정 . 왕사 . 국사제도 정비-광종

   번쩍거리는 공복을 입고 광낸다(광). 왕사 국사 됐다고 광내고 다닌다.



[연상기억법] 

*조선방역지도-만주와 쓰시마까지 표기

   만주와 쓰시마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 방역을 해야, 신종플루 땜에.



*영화 ‘7년만의 외출’-1955년 작

   오랜만에 외출하니, 오오(55), 놀라워라!



*영국 해협 중 가장 좁고 낮은 해협-도버해협

   가장 좁고 낮아서 도보(도버)로도 갈 수 있다.



*역도 경기에서 한 동작으로 머리 위까지 들어 올리는 것-인상

   한 번에 올리면 아주 힘들어, 왕창 구겨진 인상.



54. 댓글 소개 . 안개는 영어로 폭 fog / 안개가 낀 날 도랑에 폭 빠졌다.





[고려의 왕]

*노비안검법 실시(956)-광종

   검! 검사됐다고(검) 광내고 다닌다.

   검사 따느라 고생했다, 구경하고(9) 오너라, 오륙도(56) 해운대.



*법안종 수입-광종

   광빨 잡는 검사돼서 법 안 좋은 거 고친다.



*과거제 실시(958)-광종

   과거에 급제, 광빨 잡으며 행차.

   구경꾼들이(9) 오팔반지(58) 낀 것을 보고 와~



*광종 때 백관의 공복 제정(960)

   꾸룩꾸룩(96) 배고파도, 일은 공쳐도(0) 옷은 폼 나게.



*승록사 설치-광종

   승이 녹록치 않아, 얼굴에서 광이 나!



*송과 통교(962)-광종 때

   송광사에(송, 광) 배우러 다닌다.

   꾸룩꾸룩(96) 배고파서 이동(2), 잘사는 송으로. 



[연상기억법. 작가]

*바람과 함께 사라지다(1936년 출간)-미첼

   미처(미첼) 말 할 새도 없이 바람과 함께 36계 줄행낭.


*고요한 돈강-솔로호프

   고요한 강가에서 솔로(홀로) 하프를 치고 있다.



*인간희극-발작

   발작하겠네, 그만 웃겨!





55. 잘 늙는 것의 목표는 ‘9988234’ / 99세까지 88하게 살다가 2~3일만 앓고 떠나는 것



*주현공부법 실시-광종

   주현이 주경야독 공부해서 광내고 다닌다.


*제위보 설치(963)-광종

   제법(제) 위세를(위) 부리며 광내고 다닌다.

   배가 꾸룩꾸룩(96) 고파도, 만세 삼창(3)! 제법 위세를 부린다.



*진전(황무지) 개간-광종

   황무지를 개간하니까 광이 번쩍번쩍!



*광종의 왕사 . 국사제도 정비-968년

   배가 꾸룩꾸룩(96) 고팠는데 왕사 국사 되고 팔팔(8)! 역시 광땡이 알아줘.



*양반 계급 제도는 경종 때부터

   양반들은 걸핏하면 경을(경) 친다.



*과거제도, 친시 정비(977)-경종

   경이 친히 참관 하겠노라! 구경해서(9) 칠칠맞은(77) 애는 솎아낸다.



[연상기억법. 명언]

*소년이여, 야망을 가져라-클라크

   야망을 가져야 큰다, 클라면 크라!



*여성은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지는 것이다-보봐르

   여성은 화장품을 보얗게(보) 바르(봐르)며 가꿔나가는 것.



*양이 인간을 먹어갔다-모어

   뭐어(모어)? 양이 인간을 먹어 갔다고?



*유토피아의 작가-모어

    위의 니 유모어(유, 모어) 썰렁.







56. 금강산의 겨울 명칭-개골산 / 겨울에 감기 걸려 갤갤 골골



[고려의 왕]

*3성 6부 체제 완성(982)-성종

   성적이(성) 좋아서 삼성(3성)에 취직. 연봉은 6부 이자.

   구경가서(9) 빨리(82) 배워 온 3성 6부제.



*노비환천법 실시-성종(제6대)

   환! 성에(성) 환ㅈ했어, 이 육시러(6) ㄴ이! 



*동경은 성종대에 정비

   일본 동경에서 성 관광 온다.



*과거제도, 복시 정비

   성에 환ㅈ하면 복.. 당할 수도.


*음서제도 확립-성종

   음성적인(음, 성) 걸 좋아한다.



*의창 설치-성종

   성병 치료하려고 의원에 간다. 창피해도 할 수 없어.



*전국에 12목을 두고 목사, 의학박사 파견-성종

   성이(성) 어쩌구, 시비(12)걸면 목을(목) 콱!

   목사도 이해하고 의사도 대기 상태야.



이름아이콘 clicker
2011-08-31 19:14
고생 많으십니다. 외우기만 시키는 역사 교육에 신물이 난 사람입니다. 역사교육의 목표는 역사를 되돌아 보고 잘못된 전철을 밟지 않고 잘된 것을 배우고 역사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도록 하는 것이어야 할 것입니다. 많이 암기한 사람이 대접받는 사회를 몰아내야 하는 것도 우리가 해야할 일일 것 같습니다.
   
 
  0
3500
번호     글 제 목  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
472    Re..회원 탈퇴 및 후원 해지 요청 아지랑이 02-14 11:35 3 0
471 반성없는 '새누리당'은 공허하기만 하다 따듯한호랑이 02-02 18:50 929 0
470 한나라당의 모바일투표 도입 반대는 自繩自縛이다. 따듯한호랑이 02-02 18:49 767 0
469 비자발적 노령근로인구 증가는 우리 사회의 슬픈 자화상이다 따듯한호랑이 02-02 18:49 738 0
468 한나라당 새 당명으로 새마을식당, 간당간당? 따듯한호랑이 01-27 21:55 925 0
467 ‘식품사업 철수’가 ‘상생 선언’이기를 바란다 따듯한호랑이 01-27 21:55 781 0
466 김문수의 ‘30석 주고 안철수 영입’ 발언, 時代錯誤의 극치 따듯한호랑이 01-26 22:59 814 0
465 후원해지신청 단군 01-20 11:54 5 0
464 검찰이 놀이의 對象이라면... 이형남 01-18 11:54 666 0
463 “한명숙 체제는 친노 아닌 노무현 정신의 부활” 가리나라 01-18 11:51 809 0
462 후원 중단 신청합니다. 짠물 01-12 17:27 766 0
461 정치인이 아니라 우리 시대가 낳은 경세가라고 해야~~!! 화절령 01-10 11:30 798 0
460 2011년 광장 송년의 밤에 초대합니다. 아지랑이 12-09 10:26 736 0
459 후원회원 등록 취소 신청 [2] 한문선생 12-03 11:01 5 0
458 죄송합니다 한문선생 12-03 10:51 940 0
457 경교장복원범민족추진위원회 결성 10주년 기념식 및 후원의 밤 광복군 11-14 12:49 829 0
456 [뉴스레터29호]10.26 재보선과 민주진보진영의 과제 아지랑이 11-11 17:43 842 0
455 11월 인문지리기행에 초대합니다. 아지랑이 11-01 11:33 814 0
454 [뉴스레터28호]진보담론에서의 성장정책 대안 토론회(안내) 아지랑이 10-24 18:15 818 0
453 그들을 미워해서는 안됩니다. 송림 10-14 11:17 779 0
12345678910,,,31